본문 바로가기
?
조회수 3779 추천 수 0 댓글 1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z.png

고졸인데 20살때부터 생산직을 시작해서 군대빼고 최소 나이의 반타작(28세면 군대 2년 빼고 최소 공장 생활 3년) 

 

 

정도로 공장만 다닌 애들은 딱 흙수저 애들일 경우가 많음. 

 

 

거둬들일 부모가 없는 애들이니까 돈에대한 집착은 어마무시함. 

 

 

돈을 모아서 옷을 사야지, 이런게 아니라 먹고 살아야 돼. 이런 느낌. 

 

 

무인도에서 혼자서 코코넛 그러모으는 느낌이라고 보면 됨. 삶의 투쟁임. 

 

 

그렇게 살다보면 거의 가도 꼭 교대 근무를 가게 되어 있음. 

 

 

지금도 교대 근무를 가면 개나 소나 300 초반은 받음. 

 

 

그냥 욕처먹고 몸 상해도 병원에 드러누워야 될 정도로 몸이 망가지기 전까지 버틴다는 마음으로 버티면 

 

 

1년에 4천은 벌음. 

 

 

이런애들이 또 취미도 없음. 

 

 

친구도 없고, 연애도 안함. 

 

 

자기도 이렇게 살면 안될 것 같다는 쎄한 기분을 20대 중 후반 부터 느끼긴하지만 그래도 일단 돈이 급하니 돈만 범. 

 

 

이때쯤에 대학 뭐하러 가냐, 라는 어른들이 하는 말을 앵무새처럼 따라가 하게 됨. 

 

 

말이 좋아 연봉 4천이지 

 

 

고졸에 능력도 없는 20대 꼬꼬마가 취업을 고생한 것도 아니고 그냥 허름한 아웃소싱 사무실에 가서 

 

 

4-5명이 단체로 문서 작성하고 멍하니 공장만 따라가서 시키는 것만 해도 한달에 300이상을 줌. 

 

 

멍청한 애들이니까 돈 쓸줄도 몰라. 그래서 최대 사치가 집에서 치킨 시켜 먹는거임. 

 

 

그렇게 일하면 20대 후반 정도가 되면 거의 7-8천을 모아놓음. 

 

 

여기서 전세로 가느냐, 대출껴서 빌라라도 사느냐, 차라도 하나 구입하느냐에 따라서 갈리긴하는데

 

 

전세금 포함 최소 한 7-8천 정도는 있음. 

 

 

여기까지 가면 벌써 교대근무 한 6-7년 짬이 됨. 

 

 

이때부터 몸땡이 망가짐. 

 

 

갑자기 이름 있는 병이 떡 하니 떠서 병원 신세 지는게 아니라 

 

 

아, 면역이라는게 이렇게 중요한 거구나, 라는 느낌이 드는 잔병치레가 잦아짐. 

 

 

찬바람 불면 감기 걸리고. 

 

 

눈은 퀭하고. 

 

 

입술은 맨날 부르트고 

 

 

혀에는 혓바늘. 

 

 

입안에는 구내염. 

 

 

먹는게 불규칙하고 활동도 불규칙한 데다가 방진복 입고, 혹은 라인타고 일하느라 신호와도 그때그때 화장실 못가니 변비는 기본. 

 

 

그런데 또 장은 개 똥이라서 어떨때는 장염 나서 설사만 존나 하다가 설사 끈나면 변비 생김. 

 

 

자도 자는게 아니고, 

 

 

8시간 자도. 1시간 자고 또 한 20분 깨고, 또 1시간 자고 또 한 20분 깨고 이런식으로 잠

 

 

그래도 어떻게든 자야 되니까, 하루라도 잠 안자면 바로 입술 다 트고 코피 터지고 몸땡이 거덜나니까 고장난 휴대폰 충전기를 

 

 

고이고이 휴대폰에 꽂아놓는 것처럼 어떻게든 잠을 충전함. 

 

 

예전 아재들은 이나이때쯤에 고만고만한 연애하고 고만고만한 결혼해서 평생을 그렇게 사는건데

 

 

요즘에는 그런것도 아니니까 버티고 버티고 버티다가 퇴사함. 

 

 

몸이 거덜 났으니 요양도 좀 하고. 

 

 

그냥 저냥 재미나게 지냄. 

 

 

허덕이는 또래의 20대와는 달리 지갑 사정도 널널하고 

 

 

나는 일했다. 고생했다. 그러니 이건 휴식이다. 라는 당당함도 있음. 

 

 

아직까지 고졸이 어때서. 지잡대 나와서 뭐하게. 라는 자신감이 남아 있음. 

 

 

하지만 시간이 지나면 돈은 떨어져 가고. 세상에 눈을 돌리면서 

 

 

개고생해서 한달에 300벌고, 누구는 1억 2억 떡떡 물려 받고 

 

 

아파트 사서 불려 먹고 주식으로 불려먹고 코인으로 불려먹는 걸 보면서 

 

 

내가 정도 라고 생각했던 게 가장 핫바리구나, 라는걸 알게 됨. 

 

 

그리고 돈이 없어 투덜대는 자기 또래의 애들이, 사실은 부모에게 기댈 수 있느라 지금까지 놀고 먹었다는 사실도 알게되고 

 

 

그나마 나는 일해서 돈 벌었잖아, 돈 모아놨잖아, 라고 자위하던 것도 잠시. 

 

 

잠재적인 경제력은 그 치들이 나보다 몇배는 더 높다는 걸 알게됨(어차피 보통 부모들은 애들 결혼자금까지 생각하면서 다 마련해두는 사람이 많음) 

 

 

여기서 멘탈 털림. 

 

 

자기는 지금까지 잘 살았다고 생각함. 

 

 

열심히 살았었다고 생각함. 

 

 

그런데 알고 보니까 그냥 대감집 돌쇠였네. 

 

 

여기서 자격지심 폭팔. 

 

 

이때 나도 할 수 있어, 라는 근자감으로 무모한 도전을 조금 하다가 나중에 아이고 안되겠다, 싶어서 다시 취업전선 뛰어드는데

 

 

예전마냥 교대 근무는 도저히 못하겠음. 그거 또했다간 백방 뒤질것 같음. 

 

 

그러니 골라 골라서 딱 200따리 생산직으로 들어감. 

 

 

이제는 고졸이 어쩌고 대졸이 어쩌고 그런말 절대 안나옴. 

 

 

20대때 멋모르고 좋은 청춘 날려가며 벌었던 연봉 4천이 인생의 최대 황금기고 최대 업적이고 그 뒤로는 내리막. 

 

 

나이는 먹었는데 대가리는 텅텅 비었고, 많이 모았다고 생각했는데 빌라 한채 못사고, 열심히 살았다고 생각했는데 남 발 뒤꿈치도 못핥음. 

 

 

자기가 고생한 것에 대한 보람이나, 댓가를 1도 챙기지 못한다는 서러움 때문에 자존감은 내려가고 화는 또 겁나 뻗침. 

 

 

30대 되면 딱 요상태가 되는 듯. 

 

 

까는거 아님. 내가 지금 그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통협으로 고통받는 영자님들 필독 투데이시즌2 2023.01.04 5458
공지 ★ 투데이서버 도메인 변경 및 설날 이벤트안내★ 249 투데이 2022.01.24 14652
공지 유저, 운영자분들께 알려드립니다. 6 관리자 2021.06.13 30639
공지 투데이서버 주소 변경안내 투데이시즌2 2021.01.12 38047
공지 투데이포인트 사용가능 서버 목록 투데이 2020.03.06 82737
공지 게시물 삭제 조건 관리자 2019.07.29 69877
20952 난 칸쵸 비영리때밖에 못해보긴 했지만 15 맴맴 2022.08.13 3871
20951 안녕하세요 몽-키서버입니다. 32 file 몽키server 2021.08.13 3870
20950 다시올린다 13 file imchlwls 2022.10.23 3868
20949 칸쵸 따라하면 안되는이유 2 file 팩트로조진다 2022.07.08 3858
20948 ★★★★★★★★ 히든서버 측근 팩트 말해줄께 ★★★★★★★★ 15 file 커리 2020.12.31 3853
20947 근혜팀? ^_^ㅣ발 근혜팀 ㅋㅋㅋ 28 file 킹왕짱퀸 2022.06.15 3848
20946 해골영자 미친새키야 11 우직하게 2022.08.13 3835
20945 혹시 프리서버 하시면서 최호x 이라는 계좌 보이면 이야기좀 해주시면 감사합니다. 11 file 가이아서버 2022.11.15 3834
20944 하..씨 발 이집트.... 6 file 짱구yo 2021.05.01 3830
20943 가이아 첫날 지배이반 9 file 감귤 2023.01.07 3829
20942 절대로 가지말아야 서버! 1 애미나이 2023.01.02 3826
20941 구버전 살리는법 22 아니아오 2022.11.03 3818
20940 달달하닭을위한 썸네일선물 17 file 팩트로조진다 2022.10.27 3814
20939 안녕하세요 세바스찬서버입니다. 63 세바스찬 2022.11.24 3809
20938 달복이1 300만원 당첨 추카드립니다 20명 ㄱㄱ 82 팩트로조진다 2022.11.29 3806
20937 타이틀리스트 서버 운영 중지 안내 9 file 타이틀리스트 2021.05.25 3800
20936 비영리를 선언한 프랑스혁명처럼 일어난 철구형비영리혁명 한컷 99 file 팩트로조진다 2022.07.01 3799
20935 제리의 아들 현재상황 7 file 방털규 2022.08.03 3791
20934 도지 첫득템 생존싱고 2 file 트리 2023.01.14 3789
20933 이쯤되면 느끼는거지만. 9 잉잉 2022.05.08 3789
20932 최근 가장 신기한 사람 37 file 전략평론가 2022.09.23 3787
» 자살하면그만이야~마지막모습남김^ 14 file 쌍쌍바 2022.03.19 3779
20930 형들 의견한번만 도와주겟어.. 20 달달하닭! 2022.10.23 3778
20929 와이프 처가갔다~~~ 26 file 환술지존커츠 2023.01.17 3777
20928 ⭐⭐⭐⭐ 달콤서버 ⭐⭐⭐⭐ 74 달콤서버 2022.09.13 3776
20927 인생이 나락이네 10 file 달달하닭! 2023.01.01 3775
20926 로망서버도 그렇지만 어디서든 십하뎅은안해 ㅠㅠ 16 file 달달하닭! 2022.10.03 3772
20925 오만서버 홍보하러 왔습니다 4 가야지오 2019.07.27 3772
20924 초코써버 지금 느낌싸하다....... 15 짜장범벅 2022.05.27 3769
20923 오늘 연 발라카스서버 뭐하는 사람들인가????? 3 발라섭 2022.11.20 3766
Board Pagination 1 ... 4 5 6 7 8 9 10 11 12 13 ... 707
/ 707
쓰기